2019.07.12 (금)

  • 구름조금속초 18.4℃
  • 구름조금철원 17.9℃
  • 흐림동두천 19.0℃
  • 구름많음파주 18.8℃
  • 구름많음대관령 15.1℃
  • -춘천 19.5℃
  • 구름많음북강릉 18.1℃
  • 구름많음강릉 18.5℃
  • 흐림동해 18.7℃
  • 구름많음서울 20.2℃
  • 구름조금원주 19.7℃
  • 구름많음수원 20.3℃
  • 구름많음영월 18.9℃
  • 구름많음대전 20.2℃
  • 구름많음대구 22.7℃
  • 흐림울산 20.6℃
  • 구름많음광주 20.9℃
  • 구름많음부산 21.7℃
  • 구름많음고창 19.3℃
  • 구름많음제주 22.1℃
  • 구름많음강화 19.2℃
  • 구름조금양평 20.6℃
  • 구름많음이천 19.6℃
  • 구름많음인제 17.3℃
  • 맑음홍천 19.0℃
  • 구름많음태백 16.7℃
  • 맑음정선군 18.0℃
  • 흐림보은 19.7℃
  • 흐림금산 19.7℃
  • 구름많음강진군 20.3℃
  • 구름조금경주시 21.7℃
  • 구름조금거제 21.0℃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서울시 안전어사대, 건설현장 근로자 근무환경 살핀다

민간 건설현장 5000여 개소 중 5층 이상 소규모 390개 현장 표본점검

서울시는 폭염 속 건설현장 근로자들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근로자들의 휴게시설이 마련돼 있는지, 보호 장구는 지급됐는지 등 건설현장을 점검한다고 밝혔다.



서울시내 민간 건설현장은 5000여개로 이중 5층 이상인 소규모 공사장 390개 현장에 대해 서울시 안전어사대가 7~8월 집중 점검한다.


특히 폭염기간 실외작업은 자제하고 매 시간 15분 휴게시간과 생수.소금 등도 제공해야 한다. 근로자들이 쉴 수 있는 휴게공간도 있어야 한다. 서울시 안전어사대는 근로자들의 편의시설, 작업공간 등을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평년 대비 지난해 폭염일수 및 재해자가 급증했으며, 올해는 작년보다 빨리 폭염주의보가 발효돼(`18년 6월24일→`19년 5월 24일, 기상청발표자료) 실외서 일하는 건설근로자들의 건강과 안전이 우려되는 실정이다.


또한 건설현장 사망사고 50%가 떨어짐 사고인 만큼, 시는 ‘17년부터 건설안전 문화정착을 위한 건설안전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실제 현장에서 근로자들의 안전수칙 미준수가 사고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다보니 이번점검에서 근로자들의 안전모 착용과 안전고리 걸기, 안전난간 설치 등도 점검한다.


점검에서 지적된 사항은 산업안전보건법 위반의 경우엔 관할 고용노동부에 통보해 행정처분토록 하고, 이외 경미한 위반사항은 건설현장을 관리하는 허가부서에 통보해 조치토록 할 계획이다.


김학진 서울시 안전총괄실장은 “재해가 가장 많이 발생하고, 근무환경이 열악한 곳은 건설현장으로 열악한 근무환경 탓에 안전사고는 늘 노출돼 있다. 시는 근로자들이 좀 더 안전하고 편하게 일할 수 있는 근무환경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올해도 일찍 찾아온 폭염에 대비해 근로자들의 안전과 건강을 위해 힘쓸 것이며, 근로자들도 안전모 착용, 안전고리 걸기 등 스스로 안전수칙을 지켜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뉴스출처 :서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