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2 (금)

  • 구름조금속초 18.4℃
  • 구름조금철원 17.9℃
  • 흐림동두천 19.0℃
  • 구름많음파주 18.8℃
  • 구름많음대관령 15.1℃
  • -춘천 19.5℃
  • 구름많음북강릉 18.1℃
  • 구름많음강릉 18.5℃
  • 흐림동해 18.7℃
  • 구름많음서울 20.2℃
  • 구름조금원주 19.7℃
  • 구름많음수원 20.3℃
  • 구름많음영월 18.9℃
  • 구름많음대전 20.2℃
  • 구름많음대구 22.7℃
  • 흐림울산 20.6℃
  • 구름많음광주 20.9℃
  • 구름많음부산 21.7℃
  • 구름많음고창 19.3℃
  • 구름많음제주 22.1℃
  • 구름많음강화 19.2℃
  • 구름조금양평 20.6℃
  • 구름많음이천 19.6℃
  • 구름많음인제 17.3℃
  • 맑음홍천 19.0℃
  • 구름많음태백 16.7℃
  • 맑음정선군 18.0℃
  • 흐림보은 19.7℃
  • 흐림금산 19.7℃
  • 구름많음강진군 20.3℃
  • 구름조금경주시 21.7℃
  • 구름조금거제 21.0℃
기상청 제공

지역 뉴스

신원철 의장, 대기환경 개선 협력방안 논의 위해 자매도시 울란바타르 방문

울란바타르시의회의장 및 울란바타르시장과 만나 미세먼지 공동대책 논의

서울시의회 신원철 의장은 7월 10일(수)부터 7월 14일(일)까지 4박 5일 간의 일정으로 동료 서울시의원 6명과 함께 자매도시인 울란바타르시를 방문한다. 올해는 울란바타르시가 몽골의 수도로 지정된 지 380주년이 되는 해로, 울란바타르시의회는 이를 기념해 서울시의회를 공식 초청했다. 이번 방문에서는 대기환경 개선을 위한 양 도시 간 상호협력 방안과 도시화 문제가 논의될 예정이다.



1995년 서울시와 울란바타르시 사이에 자매도시협정이 체결된 이후, 양 도시 의회 간에도 지속적이고 우호적인 교류 관계가 이어져 왔다. 몽골은 문재인 정부의 신북방정책에 있어서도 전략적으로 중요한 가치를 지니고 있어, 국가적 차원에서도 매우 의미 있는 교류 상대이다.


신원철 의장은 방문길에 오르며 “서울과 울란바타르 간 협력관계를 한층 더 강화시키고, 양 도시가 21세의 새로운 경제·환경 협력 파트너로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 기간 동안 서울시의회 대표단은 다왁 렝첸다왁 울란바타르시의회의장과 아마르 사이칸 울란바타르시장 및 관계 공무원을 만나 대기환경과 도시화 문제에 관한 정책 교류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또한 울란바타르 주택공사를 방문하여 게르 지역 주민들의 열악한 주거환경 개선방안을 논의하고, 몽골 대기오염방지기구를 방문하여 동아시아의 깨끗한 대기환경 조성을 위해 울란바타르가 대기질 개선 및 사막화 방지 노력에 적극 동참해줄 것을 요청할 계획이다.


서울시의회 대표단은 이번 방문 일정 중 몽골 사막화 방지를 위해 서울시 지원으로 조성된 국립정원공원 내 서울숲을 시찰하고, 몽골을 대표하는 국가행사이자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민속축제인 ‘나담축제’ 에 맞춰 진행되는 서울 홍보부스를 찾아 서울 도시마케팅 담당자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최근 서울시의회는 지방의회의 선도적인 자정노력을 거듭 강조하며 기존의 관행적인 외유성 출장을 지양하고 내실 있는 정책교류를 실천하겠다는 의지를 강력히 밝힌 바 있다. 이번 방문 역시 사전에 몽골 전문가를 초빙하여 몽골의 역사, 문화, 정치에 대해 숙지하는 것은 물론, 사전간담회를 통해 방문 기관에 대한 정보 및 논의 내용을 토론하는 등 철저한 준비 과정을 거쳤다.


신 의장은 “서울시의회는 청렴하고 책임 있는 지방의회를 만들기 위해 자정노력결의안을 발표하는 등 진정성 있는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면서 “실질적인 정책성과가 있는 자매도시 교류를 펼쳐 의장으로서 먼저 모범을 보이겠다”고 밝혔다.



뉴스출처 :서울시의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