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3 (목)

  • 맑음속초 22.1℃
  • 맑음철원 27.5℃
  • 맑음동두천 27.4℃
  • 맑음파주 26.6℃
  • 맑음대관령 26.0℃
  • -춘천 30.2℃
  • 맑음북강릉 27.3℃
  • 맑음강릉 30.3℃
  • 맑음동해 19.7℃
  • 맑음서울 28.8℃
  • 맑음원주 28.9℃
  • 구름조금수원 28.4℃
  • 맑음영월 29.7℃
  • 구름많음대전 29.4℃
  • 구름조금대구 29.3℃
  • 구름많음울산 23.0℃
  • 구름많음광주 26.7℃
  • 구름많음부산 22.4℃
  • 구름많음고창 24.4℃
  • 구름많음제주 26.0℃
  • 맑음강화 26.2℃
  • 맑음양평 29.6℃
  • 구름조금이천 28.9℃
  • 맑음인제 28.4℃
  • 맑음홍천 29.7℃
  • 구름많음태백 26.9℃
  • 맑음정선군 29.5℃
  • 구름조금보은 29.4℃
  • 구름많음금산 28.6℃
  • 구름많음강진군 24.6℃
  • 맑음경주시 27.7℃
  • 구름많음거제 25.0℃
기상청 제공

경제/사회

서울시「외국인 명예시민」후보자 추천 접수…~7.19

1958년 ‘공로시민’ 선정으로부터 시작…총 97개국 827명의 외국인 명예시민

서울시는 올해의「서울시 외국인 명예시민」선정을 위해 7월 19일(금)까지 후보자를 추천 받는다.



서울시「외국인 명예시민」은 서울에서 계속 3년(또는 총 거주 5년) 이상 거주중인 외국인이나 시 방문 주요외빈 중 시정 발전에 기여하여 내외국민에 귀감이 되는 분들을 대상으로 선정한다.


서울시 외국인 명예시민 추천은 공공단체의 장이나 사회단체장의 추천 혹은 30인 이상 서울시민의 연대서명을 통해 가능하다. 추천자들은 서울시 홈페이지의 추천양식을 작성하여 7월 19일(금)까지 서울시 국제교류담당관으로 제출하면 된다.


한편 서울시는 1958년부터 현재까지 총 97개국 827명의 외국인을 ‘서울시 외국인 명예시민’으로 선정하였으며, 국적별로는 △미국 202명 △일본 45명 △독일 44명 △중국 43명 △영국 31명 순이다.


올해 명예시민으로 선정된 인사로는 △덴마크 왕세자 내외 △벨기에 국왕 등 올해 서울시를 방문한 정상급 외빈들이 있다. 작년에는 서울과 해외국가(도시)의 우호증진에 대한 공로로, 시를 방문한 △케르스티 칼유라이드 에스토니아 대통령 △프랑크-발터 슈타인마이어 독일연방 대통령 △안제이 두다 폴란드 대통령 등 국가원수들과 △베르나딘 로즈 세나나야케 스리랑카 콜롬보 시장 등 해외도시 시장에게 수여되었다.


지난해 각 계의 추천을 받아 명예시민으로 선정된 자로는 △어린이 교통안전 교육프로그램 진행하고 서울시내 사회복지기관에 차량을 지원한 메르세데스 벤츠코리아 대표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그리스) △결손가정 아이들을 위해 어학연수 등 장학프로그램을 마련한 사업가 루이스 패터슨(뉴질랜드) △소외계층에 무료로 음악공연 체험기회를 제공한 예술감독 라이언 게슬(미국) △서울 글로벌센터, 용산경찰서 등 다양한 기관에서 이슬람문화의 이질감을 해소하기 위한 활동을 펼친 방송인 자히드 후세인(파키스탄) 등 총22명의 외국인 주민이 있다.


서울시 외국인 명예시민 으로 선정되면 서울시 정책 자문위원 등으로 위촉되거나 시 주관 행사에 초청받는 등 시정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그밖에도 서울대공원,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DDP(자체 기획전) 등 서울시가 운영하는 주요시설에 무료입장 혜택이 제공되며, 민간시설로는 롯데월드에서 자유이용권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접수된 후보자들은 시정 및 내·외부 국제 전문가의 공적심사와 서울시의회의 동의를 거쳐 명예시민으로 최종 선정된다. 시는 최종 선정된 명예시민을 대상으로 오는 가을 중 명예시민증 수여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뉴스출처 :서울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