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26 (목)

  • -속초 28.9℃
  • -철원 28.9℃
  • -동두천 29.3℃
  • -파주 28.0℃
  • -대관령 25.6℃
  • -춘천 31.3℃
  • 맑음북강릉 27.9℃
  • -강릉 31.3℃
  • -동해 27.5℃
  • 구름조금서울 31.0℃
  • -원주 31.1℃
  • 맑음수원 29.7℃
  • -영월 30.1℃
  • 구름조금대전 31.6℃
  • 구름조금대구 34.0℃
  • 맑음울산 29.9℃
  • 구름조금광주 31.4℃
  • 맑음부산 29.3℃
  • -고창 28.0℃
  • 구름많음제주 29.5℃
  • -강화 27.1℃
  • -양평 31.1℃
  • -이천 30.7℃
  • -인제 27.5℃
  • -홍천 30.1℃
  • -태백 27.3℃
  • -정선군 28.7℃
  • -보은 28.9℃
  • -금산 30.0℃
  • -강진군 29.8℃
  • -경주시 30.7℃
  • -거제 31.0℃
기상청 제공

엔터테인먼트

"1대100" 연하의 애처가 류필립, “미나의 이국적인 모습… 내 로망이었다”

KBS ‘1 대 100’에 출연한 애처가 류필립이 미나에게 첫눈에 반했었다고 고백해 화제다.

이는 KBS 2TV 퀴즈프로그램 ‘1 대 100’에서 언급한 것으로, 이날 MC가 “미나 씨를 처음 본 순간 반하셨다고?” 질문하자 류필립은 “어릴 때부터 멕시칸, 스패니시 계열의 라틴 계열 여자들에게 로망이 있었다. 그런데 미나 씨를 보자마자 라틴 계열의 얼굴을 가진 여자가 한국에도 있구나 싶어서 내 이상형이다 생각했다”며 꿈에 그리던 이상형 미나와의 첫 만남을 설명했다.

이에 MC가 “미나 씨는 필립 씨의 어떤 점이 마음에 들었는지?”라고 질문하자 미나는 “말을 걸 때 얼굴을 봤는데 홍콩 배우같다는 느낌을 받았다. 되게 진하게 잘생긴 얼굴이지 않나. 어렸을 때 임지령, 금성무 이런 느낌이라 좋았다“고 답하며 남편 류필립을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바라봐 100인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다.

과연 미나&류필립 부부는 5천만 원의 주인공이 될 수 있을지! 미나&류필립 부부가 도전한 KBS ‘1 대 100’은 7월 24일, 화요일 밤 8시 55분에 KBS 2TV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