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29 (화)

  • -속초 17.2℃
  • -철원 22.0℃
  • -동두천 21.6℃
  • -파주 19.4℃
  • -대관령 19.1℃
  • -춘천 25.1℃
  • 박무북강릉 17.7℃
  • -강릉 19.0℃
  • -동해 17.6℃
  • 서울 22.3℃
  • -원주 24.5℃
  • 수원 20.8℃
  • -영월 24.2℃
  • 흐림대전 25.6℃
  • 구름많음대구 27.6℃
  • 흐림울산 20.5℃
  • 구름많음광주 23.6℃
  • 흐림부산 21.1℃
  • -고창 22.1℃
  • 박무제주 21.0℃
  • -강화 18.5℃
  • -양평 24.3℃
  • -이천 23.7℃
  • -인제 23.6℃
  • -홍천 24.4℃
  • -태백 21.8℃
  • -정선군 22.6℃
  • -보은 24.7℃
  • -금산 23.7℃
  • -강진군 23.1℃
  • -경주시 24.2℃
  • -거제 23.1℃
기상청 제공

문화예술

문화예술회관 「라틴아메리카 현대미술전」 단체 관람 잇달아


울산문화예술회관이 시민들에게 수준 높은 기획전시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한「라틴아메리카 현대미술전」에 단체관람이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지난 2년에 걸쳐 양성된 도슨트를 통해 매일 6회씩 관람객들에게 라틴아메리카 현대미술을 보다 쉽고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전시작품 관람해설’을 운영하고 있다.

그간 접하긴 어려운 생소한 작품에 대한 설명을 곁들여, 관람객으로 하여금 어려운 현대미술 작품을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게 함으로써 전체적으로 높은 만족도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미술교육 프로그램으로 운영되고 있는 전시작품 관람해설 참가신청에는 유치원, 초등학교, 일반시민 등 790여 명이 이미 단체관람 접수를 마쳤으며, 삼신초등학교에서는 고학년 학생들의 전체 관람수업도 진행되고 있다.

한편, 이번 전시는 ‘라틴아메리카 현대미술의 오늘’ 이라는 주제로 문화, 자연, 사람들, 그리고 현대미술의 네 가지 공간으로 구성하여 중남미 10개국 27명의 작가가 참여하며 현대미술작품 총 75점을 전시하고 있다.

해외 미술계로부터 위상과 가치를 인정받은 라틴아메리카 작가들의 다양한 작품 전시로 울산 전시예술 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진부호 문화예술회관장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국내에서 보기 힘든 생기 넘치고 역동적이며 화려한 색채 앙상블을 자랑하는 라틴아메리카 현대미술 작품을 감상하며 소중한 추억을 만들 수 있길 바라며, 울산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관람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