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3 (금)

  • 구름조금속초 25.8℃
  • 맑음철원 27.4℃
  • 구름조금동두천 28.0℃
  • 구름조금파주 27.8℃
  • 구름조금대관령 18.7℃
  • -춘천 28.6℃
  • 구름조금북강릉 25.1℃
  • 구름조금강릉 25.9℃
  • 구름조금동해 24.6℃
  • 연무서울 31.2℃
  • 구름조금원주 28.8℃
  • 박무수원 29.1℃
  • 맑음영월 25.2℃
  • 맑음대전 29.1℃
  • 맑음대구 26.6℃
  • 맑음울산 25.1℃
  • 구름조금광주 28.9℃
  • 맑음부산 27.4℃
  • 구름조금고창 27.8℃
  • 맑음제주 28.8℃
  • 구름조금강화 27.1℃
  • 구름조금양평 27.8℃
  • 맑음이천 26.3℃
  • 구름조금인제 24.3℃
  • 맑음홍천 28.0℃
  • 구름조금태백 21.9℃
  • 구름조금정선군 24.4℃
  • 구름조금보은 24.6℃
  • 맑음금산 25.2℃
  • 구름많음강진군 27.3℃
  • 맑음경주시 23.4℃
  • 맑음거제 27.8℃
기상청 제공

엔터테인먼트

한은정, 설인아 향해 좀 만져도 되겠니 무슨 일? 5/25 방송

정글의 법칙 in 멕시코’ 편에 함께 출연한 한은정과 설인아 사이 워맨스에 불이 붙었다.

한은정과 설인아는 육지와 바다를 넘나들며 강한 생존력과 사냥 실력을 드러낸 가운데 지난 방송을 통해 손잡고 깊은 바다 속을 함께 헤엄치는 장면이 포착된 바 있다. 생존 시작부터 피어오른 두 사람의 정글 워맨스가 이번 주에 더욱 제대로 빛을 발할 예정.

밤바다 한가운데 떠 있는 병만족의 해적선은 바람막이가 없는 탓에 사방에서 몰아치는 해풍을 그대로 맞았다. 모두 추위와 고군분투하며 힘겨운 첫날 밤을 보내던 그때, 잠에서 깬 맏언니 한은정이 추위에 떨며 자고 있는 막내 설인아를 위해 자신의 패딩 점퍼를 벗어 직접 덮어줬다.

뒤늦게 이를 알게 된 설인아가 점퍼를 돌려주려 했지만, 한은정은 자신은 이미 잠이 깨 괜찮다고 거듭 양보하며 넘치는 후배 사랑을 보여줬다. 설인아는 “의지가 많이 됐다. 제일 두꺼운 옷을 저한테 양보해주셨을 때 왕 감동받았다”며 자신이 먼저 옷을 벗어주지 못했다며 미안해했다고.

두 사람의 워맨스는 다음날 육지 탐사에서도 계속됐다. 이날 탐사는 정글 경험자 한은정을 필두로 신입 은광과 인아가 함께 했는데 험난한 정글 로드에 앞장선 한은정은 길을 가로막는 나뭇가지들을 손수 쳐내며 동생들이 편히 갈 수 있도록 배려했다.

한은정은 이후 설인아의 몸에 달라붙은 가시 같은 풀까지 손수 떼 주는 진정한 대모의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손이 닿지 않는 엉덩이에 묻은 풀을 떼 줄 때는 “언니가 좀 만져도 되겠니?”라며 진지하게 허락을 구해 본의 아니게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는 후문.

‘정글 워맨스’ 한은정과 설인아의 케미는 오는 25일 금요일 밤 10시 ‘정글의 법칙 in 멕시코’ 편을 통해 방송된다.